Games News

이번에는 목포…넥슨, 호남 어린이 의료시설 지원 

서울과 영남, 충청권에 어린이 의료시설을 지원해 온 넥슨이 이번에는 전라도를 향하고 있다.

넥슨재단은 5일 대전ㆍ세종ㆍ충남 넥슨후원 공공어린이재활병원 개원에 이어 목포중앙병원과 ‘전남권 목포중앙병원·넥슨 공공어린이재활의료센터’ 건립에 동참하며 50억원의 기금을 기부하기로 약정했다.

넥슨재단 김정욱 이사장은 “전남 지역 어린이들이 지역내 재활의료센터에서 보다 안정적으로 치료받으며 성장할 수 있기를 바란다”며 “앞으로도 어린이를 향한 진심 어린 마음으로, 사회적인 관심과 지원이 필요한 어린이와 가족들을 위한 후원을 지속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이번 ‘전남권 목포중앙병원·넥슨 공공어린이재활의료센터‘는 충청권, 영남권에 이어 넥슨재단이 건립을 지원하는 세 번째 ‘공공어린이재활병원’이며, 서울에 위치한 ‘푸르메재단 넥슨어린이재활병원’, ‘서울대학교병원 넥슨어린이통합케어센터’ 등을 포함해 다섯 번째 어린이 의료시설 지원 사례다.

(quotes from resopp-sn)

이로써 넥슨은 서울, 충청권, 영남권에 이어 호남권까지, 전국 주요 거점별로 어린이 의료시설이 확충될 수 있도록 지원해 재활치료가 필요한 전국의 어린이들이 보다 편리하게 의료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도록 했다.

목포중앙병원은 지난 2021년 보건복지부가 주관한 ‘공공어린이재활의료센터 건립 공모사업’에 선정된 전남지역 거점병원으로, 최근 사업비 부족으로 건립에 어려움을 겪고 있었다. 이에 넥슨재단은 건립을 지원하기 위해 올해부터 약 3년간 50억 원의 기금을 기부하기로 결정했다.

목포중앙병원에서 운영할 ‘전남권 목포중앙병원·넥슨 공공어린이재활의료센터’는 전라남도 목포시 석현동에 건립 예정인 전라남도 최초의 ‘공공어린이재활의료센터’로, 2024년 완공을 목표로 연면적 1,731㎡(약 524평)에 지하 1층, 지상 3층 규모로 지어지며, 약 20개 병상과 재활치료시설을 갖추게 된다.

한편 넥슨과 넥슨재단은 어린이의 건강한 미래에 대한 꾸준한 관심을 바탕으로 지난 2013년 국내 최초의 어린이재활병원인 ‘푸르메재단 넥슨어린이재활병원’ 건립, 넥슨어린이재활병원 운영 기금 등 약580억 원을 기부했다.

Tagged:

Related Posts